특검 나오던 김경수, 50대 남성에 뒷덜미 봉변

TwitterCyworld
이전
다음

10일 새벽 서울 서초구 드루킹 특검사무실에서 두 번째 조사를 마치고 나오던 김경수 경남지사가 50대 남성에게 뒷덜미를 잡힌 채 끌려가는 봉변을 당했다.

포토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