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문재인도 수트광고?” 정장사진 화제
[헤럴드경제=육성연 기자] 최근 정장을 입은 유재석의 ‘옆태 간지’ 사진이 화제를 모은 가운데 이번에는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의 정장사진이 관심을 끌고 있다.

지난 11일 포털 사이트에는 ‘유재석 수트 광고’라는 제목의 사진이 검색어 순위에 오르며 화제를 모았다.

이는 지인 결혼식 사회를 보고 있는 유재석 옆모습을 촬영한 것으로, 네티즌들은 광고를 찍을 만큼 완벽한 옆태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유재석에 이어 문 후보의 정장사진도 연이어 시선을 끌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문재인 폭풍간지’라는 제목으로 문 후보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에는 문 후보가 검은색 정장을 입은 채 차에서 나오고 있는 한 장면이 담겨 있다.

이는 문 후보의 대선 홍보 공식 사진으로 원본 사진옆에는 “문재인이 새 시대의 문을 열겠습니다”라는 홍보문구가 적혀 있다. 

대통령 당선시 새 시대를 열겠다는 의지를 차량문을 여는 모습과 연관시킨 것으로 보인다.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멋진 카리스마 ”(블랙***), “쓰러지겠다” (아랑**) “유재석이어 수트광고 추가 ”(오공***), “간지나시네”(소이****) 등의 반응을 보였다.


gorgeou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