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한양, 여수시 취약계층 대상 고효율 LED조명 교체 지원
여수시 취약계층 145가구에 도움…17일 사업비 전달식 가져
왼쪽부터 배준열 굿네이버스 광주전남지역본부장, 정기명 여수시장, 김형일 ㈜한양 대표이사

[헤럴드경제=이민경 기자] 한양은 지난 17일 전남 여수시청에서 여수시 취약계층의 에너지 복지 지원을 위한 LED조명 교체사업비 전달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김형일 한양 대표이사, 정기명 여수시장, 배준열 굿네이버스 광주전남지역본부장과 주민대표가 참석했다.

이번에 전달된 사업비는 전라남도 여수시 묘도에 거주하는 에너지 취약계층 145가구의 LED조명 교체를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고효율 LED교체 사업은 한양이 글로벌 NGO단체인 굿네이버스와 함께 진행중인 사업으로, 지역 취약계층의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기존 설치된 형광등이나 백열등을 고효율 LED조명으로 교체해준다. LED조명은 형광등에 비해 약 50%의 전력사용량 절감이 가능하고 제품수명도 5배 이상 길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한양은 여수시에 이어 내달 2일에는 전남 해남군 소재 경로당 44곳을 대상으로 LED조명 교체를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한양은 친환경에너지 보급 및 탄소배출량 감소를 위한 ‘초록빛 나눔 캠페인’을 전개중이다.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취약계층의 에너지 복지 실현을 돕고자 기획했으며, 대표 프로그램으로 고효율 LED 교체사업과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사업이 있다.

한양 관계자는 “초록빛 나눔 캠페인을 통해 지역 주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여건에서 생활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민과 함께 성장하는 한양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think@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