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정태화 건축사협회 상근부회장 취임, “의무가입 제도 안착에 최선”
“건축물 품질·안전, 건축사 공적 역할 확대 노력”

[헤럴드경제=박일한 기자] 대한건축사협회 신임 상근부회장으로 정태화(58) 전 국토교통부 부산국토관리청장이 선임됐다.

정태화 상근부회장은 7일 건축사회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이달 4일 건축사협회 의무가입제가 시행에 들어가 제도가 안착되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 할 시기”라며 “임기 2년 동안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태화 상근부회장의 임기는 2024년 8월까지 2년이다. 석정훈 대한건축사협회장은 “의무가입 시행 후 건축계·정부에 약속했던 것을 이행해야 하는 시기에 전문성을 갖추고, 협회와 당국을 모두 이해하는 전문가가 필요했다” 정 상근부회장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정태화 상근부회장은 대구출신으로 영남고등학교와 연세대 건축학과를 졸업했다. 기술고시 23회로 공직생활을 시작해 국토부 행정중심복합건설청 공공건축추진단장, 부산국토관리청장 등을 역임했다.

대한건축사협회 정태화 신임 상근부회장이 8월 17일 오전 건축사회관 2층 김순하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jumpcu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