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밴드 시규어 로스, 항공편 결함으로 장비 이송 못해 韓 공연 취소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아이슬란드 출신의 인기 밴드 시규어 로스의 한국 공연이 당일 취소됐다. 항공 문제로 공연 장비를 이송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공연기획사 프라이빗커브는 19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이던 시규어 로스의 단독 공연이 이날 취소됐다고 밝혔다.

프라이빗 커브 측은 “시규어 로스 공연 장비를 운송하기로 했던 항공편에 긴급한 문제가 생겼다고 전달받았다”며 “공연 장비가 오늘 아침 서울에 도착해야 했으나 비행기 결항으로 공연 장비를 받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시규어 로스와 공연기획사 측은 의논 끝에 공연 장비 없이 무대를 선보이는 건 어렵다고 판단, 이러한 결정을 내렸다.

시규어 로스 측은 예매처인 멜론 티켓 홈페이지에 올린 사과문에서 “공연 일정을 재조정할 방법도 모색해 봤지만, 남은 아시아 투어 일정 때문에 불가할 것으로 보인다”며 “정말 안타깝게 생각하며, 미안한 마음뿐이다”라고 밝혔다.

1994년 아이슬란드에서 결성한 포스트 록 밴드인 시규어 로스는 독특한 기타 사운드와 몽환적인 멜로디로 인기를 모은 밴드로 6년 만에 내한했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